로고

정명근 화성시장, 화성테크노폴 등 민선8기 핵심사업 점검 나서

김영근 기자 | 기사입력 2023/03/29 [19:03]

정명근 화성시장, 화성테크노폴 등 민선8기 핵심사업 점검 나서

김영근 기자 | 입력 : 2023/03/29 [19:03]

▲정명근 화성시장이 28일 '민선8기 핵심사업 점검회의'를 통해 사업별 진행상황을 점검하고 문제점 파악 및 개선방안 마련에 나섰다. 사진=화성시 제공


정명근 화성시장이 28일 '민선8기 핵심사업 점검회의'를 통해 사업별 진행상황을 점검하고 문제점 파악 및 개선방안 마련에 나섰다.

 

동탄출장소 중회의실에서 정명근 화성시장 주재로 열린 '민선8기 핵심사업 점검회의'는 사업담당 국장과 부서장이 등이 참석해 현재 추진 중인 핵심사업인 화성특례시 준비, 화성테크노폴, 중소기업 지원, 보타닉가든 화성, 서해안 관광벨트 조성 사업을 점검했다.

 

화성시는 먼저 화성특례시 출범을 대비한 실무TF 구성·운영, 공직자 교육 실시와 100만 인구 달성에 대한 시민 홍보 계획을 논의하였다.

 

또한 첨단기술 집적도시 조성계획인 화성 테크노폴 추진상황과 중소기업 지원현안을 점검하고, 보타닉가든 화성 조성을 위한 전문가 자문결과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누었다.

 

이어서 서해안 관광벨트 조성계획에 대한 논의를 진행하였으며, 다음날인 29일에는 서해안 현장을 방문하여 해안데크 설치와 궁평 종합관광지 추진현황을 점검하였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지난해 취임 이후 민선8기의 밑그림을 그렸다면, 올해는 새로운 도약을 위한 중요한 시기"라며 "핵심사업에 대한 깊이 있는 논의와 꼼꼼한 점검을 통해 화성시의 미래를 준비하는 데 최선을 다하고, 시민들이 자랑스러워할 도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화성시는 앞으로 사업들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사업현장 방문이나 간담회 개최, 월 2회 이상의 주기적 점검을 통해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