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수원 발리볼네이션스리그' 27일~7월2일 서수원칠보체육관서 열려

김영근 기자 | 기사입력 2023/06/02 [21:53]

'수원 발리볼네이션스리그' 27일~7월2일 서수원칠보체육관서 열려

김영근 기자 | 입력 : 2023/06/02 [21:53]

▲ 이재준 수원시장(오른쪽 4번째)과 협약 참석자들이 함께하고 있다. 사진=수원특례시 제공  



수원시와 대한배구협회, 경기도배구협회, 수원시배구협회가 6월 27일부터 7월 2일까지 서수원칠보체육관에서 열리는 '2023 수원 발리볼네이션스리그'를 성공적으로 개최하기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네 기관은 2일 수원시청에서 협약을 체결하고, 협력을 약속했다. 협약식에는 이재준 수원특례시장, 오한남 대한배구협회장, 박용규 경기도배구협회장, 이정아 수원시배구협회 전무 등이 참석했다.

 

국제배구연맹(FIVB)이 주최하는 '2023 FIVB 여자발리볼네이션스 리그'는 5월 30일부터 7월 16일까지 수원시를 비롯한 전 세계 7개 도시에서 진행되는데, '2023 수원 발리볼네이션스리그'는 3주차 예선 리그다.

 

국제배구연맹이 주최하고, 대한배구협회·경기도배구협회·수원시배구협회가 주관하는 2023 수원 발리볼네이션스리그에는 한국, 미국, 폴란드, 독일, 불가리아, 세르비아, 도미니카, 중국 등 8개국이 참가한다. 수원시와 경기도,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한다. 6월 27일 오후 7시 개막경기가 열린다.

 

대한민국은 6월 27·29일 오후 7시에 불가리아·도미니카, 7월 1·2일 오후 2시에 중국·폴란드와 경기를 치른다

 

이재준 시장은 "발리볼네이션스리그가 수원에서 개최돼 기쁘다"며 "대회가 성공적으로 치러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