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어린이음악놀이터 시범운영 뒤 10월 개관
가평군 어린이음악놀이터 시범운영 뒤 10월 개관
  • 김영근 기자
  • 승인 2021.09.17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군 어린이음악놀이터. 사진=가평군 제공.

가평군(군수 김성기)은 민선7기 공약사업으로 추진한 어린이놀이체험시설 건립공사를 완료하고 시범운영을 거쳐 내달 중순 정식 개관한다고 17일 밝혔다. 놀이체험시설은 가평읍 대곡리 음악역1939부지 내에 위치하며 명칭은 가평군 어린이음악놀이터로 정했다.

그랜드피아노 모양을 형상화하여 설계한 어린이음악놀이터는 음악을 주요 테마로 하여 체험시설물을 구성하였으며 아이들의 정서와 창의력발달에 도움을 주고자 했다. 300㎡의 실외놀이시설과 연면적 999㎡의 실내놀이체험시설로 조성하였으며 사업비는 국·도비 포함 44억원이 투입됐다.

이번 음악놀이터 마련을 통하여 어린이들에게 다양한 놀이체험을 접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고 육아 부담을 일부 해소시켜 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음악역1939와 철길공원 사이에 위치하여 지역주민과 함께 호흡하며 성장하는 가평군 음악도시의 위상이 한층 견고해질 것으로 보인다.

어린이음악놀이터 이용료는 평일과 공휴일, 어린이와 보호자의 구분 없이 4,000원이며 오는 10월 12일부터 100% 인터넷 사전 예약제로 운영한다. 1일 3회차(10시·13시·15시30분)로 운영하며 이용시간은 2시간이다.

코로나19 거리두기 조치에 따라 입장 정원을 각 회차별 40명으로 축소하여 운영하며 모든 출입자의 마스크 착용, 명부 작성, 음식 반입 금지, 운영 전 방역소독 등 방역대책을 세워 방역관리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한편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아이들의 육체적·정서적 발달을 위하여 실·내외 놀이 공간을 지속적으로 확충하여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지역 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