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의회 박현일의원, 故 정인 양의 '아이전'관람 및 묘소 찾아 추모
양평군의회 박현일의원, 故 정인 양의 '아이전'관람 및 묘소 찾아 추모
  • 김영근 기자
  • 승인 2021.10.12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평 어린이묘원 주변 정비 필요성 강조
▲ 양평군의회 박현일의원, 故 정인 양의 '아이전'관람 및 묘소 찾아 추모
양평군의회 박현일 의원이 지난 9일 영아 학대 사망 사건으로 숨진 故 정인 양의 묘소를 찾았다.

정인 양은 지난해 10월 16일 경기 양평군 서종면의 어린이 전문 화초장지인 '하이패밀리 안데르센 공원묘원'에 안치됐으며이날 박의원은 묘원을 찾아 안타깝게 16개월 만에 생을 마감한 작은 생명을 추모했다.

안데르센 공원묘원을 관리하는 송길원 목사는 "정인 양 장지에 전국 각지에서지금까지도 추모 물결에 꾸준하게 이어지고 있다"며”정인양 사건을 계기로 또 다른 아동학대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관련 법 정비 및 지자체 시스템 점검 등후속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말했다.

양평군의회 박현일 의원는 “너무나 안타깝게 생을 마감한 정인양의 묘소가양평 서종면에 위치한 사실을 알고 인근 갤러리에서 정인양 관련 전시회가 열려 시간을 내서 찾아왔다”며" 같은 일이 재발되지 않도록 아동학대 관련 입법과 조례 등이 신속하게 재정비되길 바라며우리 양평군도 영유아와 어린이들이 안전하도록 위험요소를 사전에 차단하는 아동친화도시를 만들기 위해 점검을 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