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단독주택 무단투기 집중관리한다…안심환경관리인 본격 활동
고양시, 단독주택 무단투기 집중관리한다…안심환경관리인 본격 활동
  • 김영근 기자
  • 승인 2021.10.20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시장 이재준)가 20일부터 단독주택(빌라) 지역에서 반복적으로 발생하는 무단투기 폐기물 정비를 위한 ‘단독빌라 안심환경관리인’ 90명을 배치하고 본격 활동에 들어간다고 20일 밝혔다. 사진=고양시 제공.

고양시(시장 이재준)가 20일부터 단독주택(빌라) 지역에서 반복적으로 발생하는 무단투기 폐기물 정비를 위한 ‘단독빌라 안심환경관리인’ 90명을 배치하고 본격 활동에 들어간다고 20일 밝혔다. 

그동안 단독주택(빌라)는 아파트와 달리 별도의 분리배출 시설이 없어 재활용품 및 생활쓰레기 무단투기가 발생하는 경우가 많았다. 

이에 따라 고양시는 9월 30일부터 10월 6일까지 취업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단독빌라 안심환경관리인을 모집해 집중관리지역 45개소에 90명을 배치했다. 단독빌라 안심환경관리인은 ▲재활용품 정리 및 계도 활동 ▲쓰레기 무단투기 정리 등을 하게 된다.

시 관계자는 “안심환경관리인 사업은 취약계층에 일자리를 제공하면서 불법 쓰레기 무단투기 지역을 지속적으로 관리하는 효과가 있다”며 “앞으로도 깨끗한 도시 만들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