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광 의정부시 부시장, 고산동 빼벌마을 현장 방문
안동광 의정부시 부시장, 고산동 빼벌마을 현장 방문
  • 김영근 기자
  • 승인 2022.05.13 1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광 의정부시 부시장은 지난 5월 12일, 의정부시 고산동 빼벌마을 도시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현장에 방문했다고 전했다. 사진=의정부시 제공

안동광 의정부시 부시장은 지난 5월 12일, 의정부시 고산동 빼벌마을 도시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현장에 방문했다고 전했다.

옛 캠프스탠리 미군부대가 있던 기지촌 고산동 빼벌마을은 국가균형발전위원회에서 주관하는 2022년 새뜰마을사업 국가 공모사업에 올해 3월 선정된 바 있다고 했다.

빼벌마을은 면적 6만7,323㎡, 인구 491명 규모의 작은 마을로 기초생활인프라가 취약하고, 노후·불량 주택이 밀집한 지역이며 사회적 약자가 다수 거주하는 작은 마을이라고 했다.

의정부시는 올해부터 2025년까지 4년간 국비 35억 원 등 총사업비 50억 원을 투입해 주민 공동이용시설 조성, 생활·위생 인프라 시설 확충, 안전시설 개량, 노후·불량 주택 수리 지원, 주민역량강화 사업 등을 진행해 지속 가능한 마을 발전이 되도록 돕는다고 전했다.

이번 현장 방문은 빼벌마을에 대한 사업계획 현황 보고와 현장을 확인하는 순으로 진행됐으며 안전상의 문제와 주거환경이 취약한 현장에 대한 논의도 진행했다.

안동광 의정부시 부시장은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 의지로 사업에 선정된만큼 빼벌마을이 깨끗하고 안전한 환경으로 변화할 수 있도록 시 관계자들과 주민들이 함께 참여해달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