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미, ‘뉴페스타’서 발라드 여제 저력 과시 시청자 사로잡은 거미 표 ‘바람’ 음원 공개”
“거미, ‘뉴페스타’서 발라드 여제 저력 과시 시청자 사로잡은 거미 표 ‘바람’ 음원 공개”
  • 김영근 기자
  • 승인 2022.06.22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미, 리메이크곡 ‘바람’ 22일 정오 음원 공개
▲ “거미, ‘뉴페스타’서 발라드 여제 저력 과시 시청자 사로잡은 거미 표 ‘바람’ 음원 공개”
가수 거미가 ‘뉴페스타’에서 발라드 여제의 저력을 여실히 보여줬다.

거미는 지난 21일 방송된 JTBC 음악 예능 ‘뉴페스타’에서 한영애의 ‘바람’을 리메이크, 독보적인 감성 보컬로 무대를 장악하며 명품 보컬리스트다운 완벽한 무대를 선사했다.

이날 ‘바람’을 자신만의 스타일로 재해석한 거미는 특유의 감성이 담긴 무대로 현장을 압도, 거미의 호소력 짙은 무대를 함께한 페스터들은 눈시울을 붉히며 감동을 표했다.

뜨거운 현장 반응에 유희열은 “거미 목소리에는 사람의 마음을 후벼파는 힘이 있다”며 극찬, 이상순 또한 “멍해지는 것 같은 기분이다”고 거미의 무대에 대한 진한 여운을 고백했다.

특히 무대가 끝난 뒤에도 눈물을 멈추지 못하는 에일리를 거미가 따스하게 안아주며 다독였고 ‘바람’ 가사를 들으며 돌아가신 어머니가 떠올랐다는 에일리의 사연에 거미 역시 함께 눈물을 흘려 눈길을 끌었다.

‘뉴페스타’는 윤종신과 유희열이 기획자 겸 프로듀서로 나서 두 팀으로 꾸려지는 출연자들과 함께 매주 다양한 주제에 맞게 공연을 기획해 선보이는 ‘신개념 페스티벌’ 음악 프로그램. 거미는 ‘뉴페스타’에서 이상순, 규현, 이미주 등과 함께 ‘뉴페스타 컴퍼니’의 정직원으로 매주 활약, 출연진들과 환상의 케미를 그려내는 것은 물론 폭풍 리액션으로 ‘리액션 요정’에 등극하는 등 무대 위와는 다른 새로운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관심을 받은 바 있다.

‘뉴페스타 컴퍼니’의 정직원이 아닌 대한민국 대표 여성 보컬리스트로 ‘뉴페스타’ 무대에 올라 완벽한 무대를 선보이며 다시 한번 발라드 여제의 저력을 입증한 거미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상황. 앨범과 공연, OST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명품 보컬리스트로 오랜 시간 리스너들의 사랑을 받아온 거미가 앞으로 ‘뉴페스타’를 통해 어떤 활약을 보여줄 것인지 기대를 더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