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현재 하남시장, "망월천 폐유 불법투기" 강력 단속 지시
이현재 하남시장, "망월천 폐유 불법투기" 강력 단속 지시
  • 김영근 기자
  • 승인 2022.07.03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현재 하남시장이 망월천 폐유 불법투기 등 수질오염 사고에 강력 단속을 지시했다. 사진=하남시 제공

이현재 하남시장이 망월천 폐유 불법투기 등 수질오염 사고에 강력 단속을 지시했다.

3일 하남시에 따르면 이현재 시장은 지난 2일 망월천 구간 수질오염 방재작업 현장을 방문해 시청 직원들과 자원봉사자 등 작업자들을 격려하며 재발 방지 대책을 지시했다.

방재작업은 2일 오전 10시 40분경 "망월천 상망교 상류 30미터 구간에 수질오염 사고가 발생했다"는 시민 제보에 따라 시청 환경정책과·건설과 직원 및 자원봉사자 등 6명이 참여해 이뤄졌다.

오염 원인은 인근상가에서 우수관(빗물받이)에 버린 폐유가 토사에 함유돼 있다가 장맛비에 조금씩 하천에 유입돼 기름띠 현상이 발생한 것으로 확인됐다.

제보에 따라 현장에 긴급 출동한 시청 직원 등은 오전 11시 30분부터 4시간 동안 친환경 분해제와 유흡착붐을 사용해 방재작업을 벌였다. 또 주변 우수관거를 살피면서 유출 흔적도 조사했다.

이현재 시장은 현장에서 "식용류 취급업소에 폐유 불법투기 방지 안내를 강화하고, 우수관에 폐유를 불법 투기하는 행위를 강력하게 단속하는 등 망월천 수질오염 방지 종합대책을 마련하라"며 "앞으로 이 같은 일이 반복되지 않도록 관리감독을 철저히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