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환 고양특례시장, "지속가능한 에너지 전환 위해 시민 교육 중요"
이동환 고양특례시장, "지속가능한 에너지 전환 위해 시민 교육 중요"
  • 김영근 기자
  • 승인 2022.08.02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동환 고양시장이 Urban 20 프레임워크 이벤트에 참가해 지속가능한 에너지 전환을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 사진=고양시 제공

고양특례시는 이동환 시장이 유네스코와 인도네시아도시네트워크에서 공동주최하는 'Urban 20 프레임워크 이벤트(2022 G20 발리 정상회의 사전회의)'에 도시대표로 참여했다고 2일 밝혔다. 이날 이 시장은 지속가능한 에너지 전환을 위한 시민문화 형성의 도구로 교육을 강조했

다.이날 회의는 '함께하는 회복, 더 나은 회복'을 주제로 11월 15일부터 16일까지 발리에서 개최하는 2022년 G20 정상회의를 준비하는 차원에서 7월 28일부터 29일까지 온·오프라인 병행 형식으로 개최됐다.

이번 U20 프레임워크 이벤트의 주제는 'G20 정상회의로 가는 길: 도시를 넘어서'이며 ▲지속가능한 에너지 전환 ▲기후 회복력과 행동 ▲글로벌 보건 체계▲ 디지털 전환이라는 4가지 세션으로 진행됐다.

이동환 고양특례시장은 지속가능한 에너지 전환 세션에 참가했다. 이 시장은 환경문제와 관련한 도시 차원의 전략과 실천, 목표와 과제 등 사례를 공유하고 시민의 자발적 행동 변화를 위한 시민문화 형성의 솔루션으로 교육을 제시했다.

이 시장은 "지속가능한 에너지 전환을 위한 시민문화 형성과 기후·환경의 인식을 높이기 위한 강력한 도구는 교육"이라며 시민의 환경교육 참여를 확대하고 사회적 의무 실천으로 이어지는 선순환 체계 강화를 도시 차원에서 논의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유네스코는 "도시의 지속가능성을 담보하기 위한 중요한 동력이 교육이고 평생학습이 도시에서 매우 중요하다는 근거를 제시한 자리였다"며 고양시의 연설에 깊은 인상을 받았다는 회신을 보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