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이 있는 곳이라면 안양시립합창단 찾아가는 음악회 운영
시민이 있는 곳이라면 안양시립합창단 찾아가는 음악회 운영
  • 김영근 기자
  • 승인 2022.08.05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대호 안양시장 “지친 마음을 함께 나누는 위로의 시간이 되기를”
▲ 시민이 있는 곳이라면 안양시립합창단 찾아가는 음악회 운영
지난 7월 29일 낮 12시 안양시립합창단의 합창‘이 세상 살아가다 보면’이 평촌역을 지나는 바쁜 시민들의 발걸음을 잠시 멈추게 했다.

안양시는 5일 코로나19와 무더위에 지친 시민들을 위한‘안양시립합창단 찾아가는 음악회’를 12월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찾아가는 음악회’는 시민들이 많이 이용하는 공간 또는 시설을 직접 찾아가는 공연으로 시민들의 힘든 일상에 작은 위로를 전하고 휴식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관내 공원이나 역사, 아파트 단지 내 공용시설 등 시민들이 모이는 곳 어디든지 공연장이 될 수 있으며 좋아하는 클래식과 가요를 시립합창단의 품격 있는 합창으로 감상할 수 있다.

공연을 함께 했던 시민은 “흥겨운 노래를 따라 부르고 모르는 사람들이지만 함께 박수치면서 마음을 나누는 즐거운 시간이었다”고 전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생활 속 찾아가는 음악회를 통해 시민들이 지친 마음을 나누며 함께 큰 위로를 받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특히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을 세심하게 살피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