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민선 8기 첫 본예산 ‘2조 1714억’ 편성
남양주시, 민선 8기 첫 본예산 ‘2조 1714억’ 편성
  • 김영근 기자
  • 승인 2022.11.22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열린 제291회 남양주시의회 제2차 정례회 제1차 본회의에서 2023년도 예산안에 대한 제안 설명을 하고 있는 주광덕 시장. 사진=남양주시 제공

남양주시는 민선 8기 슈퍼성장시대를 열기 위해 2023년 본예산을 전년도 대비 4.8% 증가한 2조 1,714억원 규모로 편성하고 주요 핵심 과제를 본격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2023년도는 경기 침체로 인해 재정 여건이 어려운 반면 사회적 약자 지원, 국민 안전 등의 재정 수요는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는 만큼 시는 줄일 곳은 줄이고 써야 할 곳에는 제대로 예산을 투자하는 전략적인 재정 운용으로 재정 효율을 극대화할 방침이다.

또한, 세입 확충과 지출 구조 재구조화로 재정의 낭비적 요소를 최소화하고 가용 예산을 최대한 확보해 건전한 재정 운영에도 힘쓸 계획이라고 전했다.

2023년 본예산은 일반회계 기준 지방세 4,871억원 세외 수입 972억원 지방 교부세 2,832억원 조정 교부금 2,046억원 국·도비 보조금 8,004억원 등의 재원으로 코로나19로 악화된 지역 경제의 활성화와 지역 균형 발전을 위한 생활 SOC 시설 투자 확대, 사회 안전망 확충 등 민선 8기 핵심 공약 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에 중점을 두고 편성됐다.

일반회계는 전년도 대비 941억원 증가한 1조 9,075억원, 특별회계는 55억원 증가한 2,639억원으로 일반회계 세출 예산은 도로·교통 분야에 1,816억원, 경제·도시 분야에 859억원, 복지·교육 분야에 9,674억원, 문화·환경 분야에 2,350억원이 편성됐다.

도로·교통 분야에는 별내선 및 진접선 복선 전철 사업비 363억원 다산지금지구 공영 주차장 조성 94억원 도로 개설 사업 226억원 등이 편성됐으며 경제·도시 분야에는 중소기업 육성 기금 25억원 소상공인특례보증금 출연금 20억원 등이 편성됐다.

복지·교육 분야에는 교육 시설 환경 개선 40억원 어르신 교통비 지원 사업 26억원 보훈명예수당 지급 51억원 등이 편성됐으며 문화·환경 분야에는 시립박물관 유물 구입 10억원 다산 복합커뮤니티센터 조성 46억원 퇴계원 운동장 조성 33억원 왕숙천 인도교 설치 13억원 도시공원 리모델링 38억원 등이 편성됐다.

주광덕 남양주시장은 “경기 침체에 따라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고 74만 시민시장님의 삶의 질과 행복도를 높이기 위해 꼭 필요한 정책들을 중심으로 예산을 편성했다”며 “2,500여명의 공직자와 함께 지혜와 역량을 모아 내년도 예산안이 ‘남양주 슈퍼성장시대’의 마중물이자 시민 행복의 디딤돌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