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화도읍 마석지역, '19년 하반기 도시재생 뉴딜사업'선정!
남양주시 화도읍 마석지역, '19년 하반기 도시재생 뉴딜사업'선정!
  • 김영근 기자
  • 승인 2019.10.09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북부평화신문] 남양주시(시장 조광한) 화도읍 지역이 낙후된 구도심에서 지속가능한 도시재생지역으로 새롭게 태어난다.

 지난 8일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전국 지방자치단체 대상‘19년도 하반기 도시재생 뉴딜사업’ 에 남양주 화도 ‘경계를 넘어, 문화와 상권을 잇다’라는 사업이 최종 선정됐다.

이번 선정으로 남양주시는 2024년까지 화도읍 마석우리 292-2번지 일원(211,625㎡)에 문화예술인들과 함께 창작하고, 체험·교육·관광 등 복합문화 콘텐츠를 제공하는 고품질의 공공영역을 조성하여 도시 이미지 향상은 물론   지역 활성화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주요 사업으로는 맷돌모루 문화예술거리, 맷돌모루 플랫폼 조성, 마석5일장 및 마석우천변 경관리뉴얼, 스마트복합주차타워, 나무공예카페&게스트하우스,   상권리폼화 등이 계획되어 있다.

권혁무 도시국장은 “화도읍 마석지역은 지속적인 인구 감소와 노후주택 비율 증가 등으로 도시쇠퇴가 심화되고 있는 곳으로, 이번 도시재생뉴딜사업 추진을 통해 구도심 활성화는 물론 지속가능한 도시재생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화도 마석지역은 도시기능의 미비와 인근의 택지개발로 인해 지속적인 쇠퇴를 겪고 있는 구도심지역으로, 쇠퇴지역 진단 결과 인구(3년간: –20.7%)와 사업체수(5년간: –1.59%)가 지속적으로 감소되고, 건축물 노후도(20년 이상 건축물 비율)가 69.1%로 정주환경이 상당히 악화되어 있는 등 지역 활성화가 시급한 지역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