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 '백운계곡 동장군 축제' 11일 재개장
포천 '백운계곡 동장군 축제' 11일 재개장
  • 김영근 기자
  • 승인 2020.01.11 0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 백운계곡 동장군 축제.사진=포천시 제공.

[경기평화신문]포천 백운계곡 동장군축제가 시설물 정비 및 안전점검을 완료하고 일부 행사를 11일부터 재개한다고 10일 밝혔다.

동장군 축제는 지난 6일과 7일 1차 연기 후 우천으로 8일과 9일 2차 연기를 결정한 바 있다. 특히 7일 포천지역의 날씨는 최저 영상 1도를 기록했고, 비까지 내리면서 행사장의 주요 시설물인 얼음성, 얼음집 등의 벽이 일부 유실되거나 녹아내렸다.

10일 재개장 예정이던 축제는 8일 밤 예상치 못한 비가 또 내리면서 포천시는 오는 16일까지 일주일 간 축제를 연기하기로 잠정 결정한 바 있다. 이상기온으로 인근 겨울 축제가 줄줄이 취소 또는 휴장됨에 따라 겨울방학을 맞은 가족단위 관광객들의 요구에 시가 행사장을 점검하고 주민들이 늦은밤까지 적극적으로 행사장 복구에 나서면서 상황은 급변했다.

시에 따르면 얼음썰매장과 얼음송어장은 완전 복구가 어려워 제외하고 복구가 완료된 다른 행사는 정상적으로 운영한다. 튜브 눈썰매장과 얼음성 놀이동산, 실내빙어뜰채낚시, 모닥불 간식체험, 향토음식판매, 동장군 고깃간 부스는 정상 운영하며, 얼음송어낚시장 휴장에 따라 실내어린이송어낚시체험을 추가운영한다.

시 관계자는 "행사장 점검 결과, 축제장의 시설물 일부가 유실돼 행사를 진행하는데 어려움이 따를 것으로 예상된다"며 "현재 우천이 중단된 상황에서의 판단이기 때문에 홈페이지 등에는 축제장으로 문의 후 방문해 줄 것을 안내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시는 얼음썰매장과 얼음송어낚시장의 개장여부를 백운계곡 동장군축제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