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헤드윅 의정부 18일 상륙!
뮤지컬 헤드윅 의정부 18일 상륙!
  • 김영근 기자
  • 승인 2020.01.11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뮤지컬 헤드윅. 사진=의정부문화재단 제공.

[경기평화신문]대한민국 스테디셀러 뮤지컬 <헤드윅>이 18일과 19일 양일 동안 의정부예술의전당에서 공연된다.

뮤지컬 <헤드윅>은 과거 아픈 상처를 딛고 음악을 통해 새로운 인생을 살고자 하는 동독 출신 트렌스젠더 가수 ‘헤드윅’ 이야기를 다룬 작품으로 모노드라마 형식으로 진행된다. 헤드윅 역의 배우들은 약 2시간 동안 헤드윅의 평범하지 않은 자전적 이야기를 진지함과 유쾌함으로 풀어낸다.

이츠학 역의 배우들은 공연을 이끌어가는 헤드윅과 균형을 맞춰 헤드윅을 대변하고 자신의 이야기를 풀어내기도 한다. 특히 배우들은 밴드 디앵그리인치의 강렬한 록 사운드와 함께 공연의 오프닝부터 앵콜 무대까지 혼신의 힘을 다해 열정적이고 폭발적인 무대로 객석을 압도하며 한시도 눈을 뗄 수 없게 한다.

배우들은 ‘자신만의 특별한 헤드윅’을 창조해 낸다. 배우에 따라 연출 노선이 달라지고, 의상과 가발, 메이크업 또한 배우 스타일에 맞게 감각적으로 디자인돼 <헤드윅> 매력을 한층 더 끌어올린다. 2년 만에 돌아온 이번 시즌 역시 헤드윅 역의 오만석-마이클 리-정문성-전동석, 이츠학 역의 제이민-홍서영 그리고 밴드 디앵그리인치는 시그니쳐 무대를 탄생시키며 열광적인 무대를 선보인다.

▲뮤지컬 헤드윅 포스터. 사진=의정부문화재단 제공.

이번 <헤드윅>은 투명 LED 패널과 라이브 카메라 중계를 적극 활용해 생생한 무대를 만든다. 헤드윅 이야기의 이해를 돕는 영상들은 3면의 투명 LED 패널을 통해 더욱 선명하게 구현했다. 기존 헤드윅 등장과 공연 중간에 재미를 선사했던 라이브 카메라 중계를 앵콜 무대에서도 사용해 실제 콘서트장에 와있는 듯한 현장감을 안겨준다.

5인조(1st 기타, 2nd 기타, 베이스, 드럼, 키보드) 디앵그리인치는 연주를 듣는 것만으로도 황홀한 록 음악의 진수를 보여준다. 공연 시작부터 앵콜 무대까지 무대를 가득 채우는 디앵그리인치의 음악은 스타일리쉬 록 뮤지컬의 표본 <헤드윅>의 진가를 확인하게 한다.

강렬한 록 사운드와 출구 없는 황홀한 매력의 무대를 선사할 2020 시즌의 마지막 <헤드윅> 공연 관련 문의와 예매는 의정부문화재단 홈페이지 또는 인터파크티켓에서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