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양준일 전격 출연 오는 19일 녹화 진행
‘라디오스타’ 양준일 전격 출연 오는 19일 녹화 진행
  • 김영근 기자
  • 승인 2020.02.13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영미, MC 인터뷰에서 가장 만나고 싶은 게스트 ‘양준일’ 뽑아 소원 성취
▲ MBC
[경기평화신문=김영근 기자] 가수 양준일이 ‘라디오스타’ 출연을 확정했다.

오는 19일 수요일 MBC 상암 스튜디오에서 녹화를 진행할 예정인 가운데 양준일이 어떤 이야기를 들려줄지 벌써부터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매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 중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 측은 오늘 양준일의 출연 확정 소식을 전했다.

양준일은 1990년 명곡 ‘리베카’로 데뷔, 2001년까지 활동하다 연예계를 떠나 종적을 감췄다.

그러다 2019년 그의 과거 활동 영상이 온라인에서 큰 화제가 됐고 그의 독보적인 댄스, 패션 센스 등으로 ‘탑골 GD’라는 별명을 얻었다.

그 해 12월 ‘투유 프로젝트 ? 슈가맨 3’로 19년 만에 강제 소환 당한 양준일은 말 그대로 ‘양준일 신드롬’을 만들어내며 종횡무진 활약을 펼치고 있다.

이 가운데 양준일이 오는 19일 ‘라디오스타’ 녹화에 참여한다.

예능에서 자주 볼 수 없었던 그의 출연 소식이 전해지자 팬들의 관심도 뜨거운 상황. MBC 대표 토크쇼 출연인 만큼 양준일이 어떤 이야기를 풀어낼지, 촌철살인 MC들 사이에서 무사히 적응할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특히 앞서 안영미가 MC 합류 소감 인터뷰에서 가장 만나고 싶은 게스트로 ‘양준일’을 뽑은 바. 안영미는 “양준일 씨, 너무 뵙고 싶어요~”며 직접 러브콜을 보내기도 했다.

드디어 만남이 성사된 두 사람이 어떤 호흡을 보여줄지도 이번 방송의 관전 포인트가 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