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회 초·중·고졸 검정고시 경기 시험장 수원·의정부 18개교 확정
1회 초·중·고졸 검정고시 경기 시험장 수원·의정부 18개교 확정
  • 김영근 기자
  • 승인 2020.05.1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기도교육청

[경기평화신문=김영근 기자]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이달 23일 시행되는 ‘2020년도 제1회 초졸·중졸·고졸 검정고시’ 시험장소를 남부는 수원 소재 12교, 북부는 이정부 소재 6교로 각각 확정했다고 9일 밝혔다. 소년원생과 재소자 응시자를 위해 고봉중·고등학교, 안양교도소, 소망교도소에도 자체 시험장을 운영한다.

응시자별 시험장소는 '도교육청 홈페이지 / 인사·채용·시험 / 시험정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응시자는 최근 중앙방역대책본부가 발표한 시험 관련 지침에 따라 응시자 유의사항을 꼼꼼히 확인하고 신분증과 수험표, 컴퓨터용 사인펜 등을 가지고 시험 당일 오전 8시 20분까지 지정된 시험실에 입실해야 한다.

신분증 종류는 주민등록증, 운전면허증, 대한민국여권, 청소년증, 주민번호가 포함된 장애인등록증 등이다. 수험표를 분실한 경우 시험 당일 해당 시험장교 시험본부에 신분증과 응시원서에 사용된 동일한 사진 1매를 제출하면 수험표를 다시 교부받을 수 있다.

합격자는 6월16일 오전 10시 도교육청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최희숙 평생교육복지과장은 “코로나19로 두 차례나 검정고시가 연기된 상황을 이해하고 기다려 준 응시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응시자들이 유종의 미를 거둘 수 있도록 안전한 검정고시 시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1회 검정고시 응시자는 2019년보다 65명 많은 총 8338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