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보건소, 찾아가는 ‘뇌 반짝 마음 활짝’ 치매예방교실 운영
남양주시보건소, 찾아가는 ‘뇌 반짝 마음 활짝’ 치매예방교실 운영
  • 김영근 기자
  • 승인 2019.02.16 2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보건소 치매안심센터, 수동면 운수1리 치매안심마을
▲찾아가는 ‘뇌 반짝 마음 활짝’ 치매예방교실

[경기북부평화신문]남양주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지난해 10월 수동면 운수1리를 남양주시 제1호 치매안심마을로 지정해 마을의 만 60세 이상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치매선별검사, 치매예방 및 인식개선교육, 치매예방 프로그램 운영 등 치매통합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치매노인 실종예방을 위한 배회인식표 제공, 지문사전등록사업 추진 등 다양한 치매인식개선사업을 펼치고 있다.

치매안심마을은 치매 환자가 지역사회에서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환경 마련을 통해 치매 예방, 조기발견, 치료기반을 조성하고 치매 환자와 가족이 행복한 ‘치매 친화적 안심 공동체’를 실현하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

특히 지난 10월부터 수동면 운수1리 마을회관에서 주기적으로 치매예방 프로그램을 운영해 큰 호응을 얻었으며 올해도 지속적으로 매주 금요일마다 정기적으로 치매 전문 인력 작업치료사가 투입되어 미술, 음악, 신체활동 등 구조화된 인지건강 프로그램을 실시하고 있다.

윤경택 남양주보건소장은 “치매안심마을 운영을 통해 어르신들의 인지기능 저하와 우울증을 예방하고 지역사회에서 행복한 노후생활을 계속 할 수 있는 기반을 형성해 지역공동체에 치매극복을 위한 인식개선 체계가 만들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