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58번째 확진자 이동동선 파악, 접촉자는 총 17명
고양시 58번째 확진자 이동동선 파악, 접촉자는 총 17명
  • 김영근 기자
  • 승인 2020.06.21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 58번째 확진자 이동동선. 자료=고양시 제공.

[경기평화신문=김영근 기자]고양시 58번째 코로나19 확진자 A씨(고양시 일산동구 중산동 하늘마을 거주, 60대 남성)가 지난 12일 고양시청을 방문했던 것으로 21일 밝혀졌다. 민원업무처리를 위해 자차로 방문해 오전 9시 52분부터 오전 10시 17분까지, 25분간 시청에 머물렀던 것으로 확인됐다.

시청 출입 시 열화상카메라 확인결과 이상증후는 감지되지 않았으며, CCTV에서 확인된 영상에는 상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던 것으로 조사됐다. 

QR코드 등으로 확인된 구체적인 이동경로는 3개 부서로, 식품안전과(09:52), 징수과(09:57), 민원여권과(10:03), 식품안전과(10:07) 순으로 이동했다. 

경기도 역학조사관의 조사결과 접촉자는 확인되지 않았지만, 고양시는 3개 부서 직원 57명에 대한 코로나19 검사결과 음성판정 받았다. 

또한 시는 주말(20·21일)동안 A씨의 이동동선 및 방문부서 등을 일시폐쇄하고 소독도 2회씩 실시해, 22일 월요일부터 재개될 업무에 지장이 없도록 조치했다. 

고양시 관계자는 “지난 5월 25일부터 선제적으로 QR코드를 운영해 정확한 출입기록을 확보한 덕분에 신속한 확진자의 신원 및 동선 파악과 대처가 가능했다”고 설명하고 “앞으로도 고양시는 코로나19 예방에 최선을 다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58번 확진자 A씨는 6월 18일 오전 10시 10분 경 일산서구보건소에서 검사를 받아 19일 오전 9시 10분 최종 확진판정 받았으며, 현재 경기도의료원 이천병원에서 입원 치료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