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고 전국육상경기선수권 대회 두각 보여
가평고 전국육상경기선수권 대회 두각 보여
  • 김영근 기자
  • 승인 2020.06.30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가평고, 전국육상경기선수권 대회 두각 보여
[경기평화신문=김영근 기자] 가평군은 제74회 전국육상경기선수권대회 선수권부에서 가평고등학교 육상부가 우수한 성적으로 거두며 개인과 학교, 고장의 명예를 드높였다고 30일 밝혔다.

최근 4일간 강원도 정선종합운동장 육상경기장에서 열린 제20회 한국 U20 선수권대회와 제11회 U18 선수권대회를 겸해 열린 본 대회에서 주니어부 여자 100m 허들에서 윤수빈이 1위를 차지했다.

또 가평고 3학년에 재학중인 박수빈도 세단뛰기 및 멀리뛰기 3, 4위를 차지했으며 이주현은 남자 400m 허들 4위에 오르는 등 코로나19로 지쳐있는 군민들에게 희망을 쏘았다.

이와 함께 여자 청소년부 100m 1, 2위에 전하영·김다은이, 200m 1, 2위에 김다은·전하영이 서로 차지하며 정상을 질주했다.

이 밖에 김소은도 100m 4위, 멀리뛰기 3위에 올라 두각을 드러내는 등 이번 대회에서 가평고는 금 3, 은 2, 동 2개를 획득하는 기염을 토했다.

현재 7명으로 구성된 가평고 육상부는 이번 기세를 몰아 7월 2일까지 경북예천에서 열리는 제49회 춘계 전국 중·고등학교 육상경기대회에 출전하고 있다.

가평 중등부 5명도 참가하고 있어 기대를 모으고 있다.

가평고는 65년의 역사를 가진 학교로써 기숙가 운영과 다양한 학습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인재를 육성하고 사이클부와 육상부 운영으로 매년 다수의 실적을 올리는 명문고로 부상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체육발전과 우수선수 발굴로 학교체육 활성화와 인재양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엘리트체육은 물론 사회체육발전을 위해 군민 모두의 관심과 협조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