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먹는물 관련 영업장 일제점검 실시
김포시, 먹는물 관련 영업장 일제점검 실시
  • 김영근 기자
  • 승인 2020.06.30 1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포시, 먹는물 관련 영업장 일제점검 실시
[경기평화신문=김영근 기자] 김포시 상하수도사업소는 본격적인 하절기를 맞아 관내 먹는 물의 사용 안정성 확보를 위해 6월 29일부터 7월 17일까지 관내 먹는물 관련 영업장에 대한 일제 지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점검대상은 총 11개소로 정수기 제조업 10개소, 수처리제 제조업 1개소이다.

정수기 제조업의 경우 등록요건의 유지여부·검사장비 등 시설장비·품목별 제조관리상태의 적정여부·표시사항의 적정여부 등을 집중 점검하고 수처리제 제조업의 경우 신고사항 및 변경신고사항 이행여부·검사실 시설 및 장비의 적정여부·품질관리인 선임의 적정이행 여부 등을 점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점검 결과 중대한 위반 행위에 대해서는 관련법에 따라 엄중 처분하고 전국 관련부서에 위반내역을 통보하는 등 강력히 제재하고 현장 보완이 가능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시정 조치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장응빈 상하수도사업소장은 “관내 먹는물 관련 영업장에 대한 지도점검을 강화하고 위반사항은 강력히 처분해 시민이 안심하고 먹는 물을 마실 수 있도록 엄격하게 관리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