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베트남 하이브리드 전시회’기업 지원으로 수출 성공
남양주시,‘베트남 하이브리드 전시회’기업 지원으로 수출 성공
  • 김영근 기자
  • 승인 2021.01.13 2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시장 조광한)가 세계적으로 유행하고 있는 코로나19의 삼엄한 경계를 뚫고, 해외 전시회에 진출한 관내 기업 3개사를 지원해 수출에 성공하는 쾌거를 이뤘다고 13일 밝혔다. 사진=남양주시 제공.

[경기평화신문=김영근 기자] 남양주시가 세계적으로 유행하고 있는 코로나19의 삼엄한 경계를 뚫고 해외 전시회에 진출한 관내 기업 3개사를 지원해 수출에 성공하는 쾌거를 이뤘다고 13일 밝혔다.

지난해 12월 3일부터 5일까지 진행된 베트남 호치민 전시회에는 남양주시의 중소기업 대연, 웰렉스, 지앤브이 3개사가 참여, 27건의 수출 상담을 통해 590,000달러의 수출 계약을 추진했으며 이 가운데 현장 계약은 97,000달러에 달하는 실적을 거뒀다.

당초 남양주시는 지난해 7월 개최 예정이었던 하노이 전시회에 남양주시 단체관을 꾸며 관내 기업의 수출 판로를 지원하려 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전시회가 취소되면서 같은 해 12월 호치민 전시회에 참가하는 것으로 사업계획을 변경하게 됐다.

특히 이번 성과는 코로나19의 여파로 인해 호치민 전시회 참가 여부 또한 불투명한 가운데 10월말 갑작스럽게 하이브리드 형식으로 변경되는 등 좋지 않은 상황 속에서 이뤄낸 것으로 더욱 의미가 있다.

이번 전시회는 남양주시를 비롯한 관내 기업 및 수출 위탁 기관인 경기도 경제과학진흥원의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진행됐으며 최초로 시도된 하이브리드 형식으로 수출에 성공해 코로나19 하에 진행되는 전시회 방식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2021년에도 온라인, 오프라인, 하이브리드 및 수출 유관 기관과의 적극적 협조 등 모든 형태의 지원을 통해 관내 기업을 응원하겠다 남양주시 기업 힘내십시오”고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또한 이용복 산업경제국장은 “어려운 시기에도 불구하고 수출시장을 개척하고자 하는 기업인의 마음과 기업을 살리기 위해 급변하는 상황에서도 적극 행정을 펼친 기업지원 행정의 쾌거라고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