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병용 의정부시장 "스스로 실천하는 방역 시행에 최선"
안병용 의정부시장 "스스로 실천하는 방역 시행에 최선"
  • 김영근 기자
  • 승인 2021.02.13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사회적거리두기단계조정회의 장면. 사진=의정부시 제공.

[경기평화신문=김영근 기자]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정부가 원칙에 충실하면서 국민적 피로감을 고려하여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조정안을 발표함에 따라 13일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조정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정부가 지향하는‘문을 닫게 하는 방역’에서‘스스로 실천하는 방역’으로의 전환 수칙을 적용해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방안이 실효성 있게 시행될 수 있도록, 2월 15일부터 정부의 조정안을 반영할 시설별 점검 방법, 방역강화 및 백신 예방접종 계획에 대한 우리 시 대응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13일 사회적거리두기단계조정회의 장면. 사진=의정부시 제공.

정부는 13일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조정 방안을 발표, 수도권 다중이용시설 영업제한 시간을 오후 9시에서 오후 10시로 한 시간 연장했다. 유흥시설은 오후 10시까지 영업을 허용한다.

다만 3차 유행의 불씨가 살아 있는 점을 고려해 5인 이상 사적모임 집합 금지는 유지하기로 했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이날 "자율과 책임을 기반으로 방역대책을 2주 동안 과감하게 시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안 시장은 "이를 디딤돌 삼아 코로나19 감염병을 극복하는 지속가능한 방역으로 발전시켜 의정부 시민의 일상 회복을 앞당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