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윤국 포천시장, "2021년 58개 역점사업 추진에 박차"
박윤국 포천시장, "2021년 58개 역점사업 추진에 박차"
  • 김영근 기자
  • 승인 2021.02.16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16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2021년 역점사업 추진상황 보고회에서 "포천시민 모두에게 지급하고 있는 제2차 재난기본소득과 함께 우리시의 역점 사업들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속도감 있게 추진해줄 것"을 당부했다. 사진=포천시 제공.

[경기평화신문=김영근 기자] 박윤국 포천시장은 16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2021년 역점사업 추진상황 보고회에서 "포천시민 모두에게 지급하고 있는 제2차 재난기본소득과 함께 우리시의 역점 사업들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속도감 있게 추진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박 시장은 "중앙정부 및 경기도 등 관계 기관과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국·도비 확보 대책을 마련하고 간부공무원과 공직자는 항상 현장에서 시민들과 소통하여 주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날 보고회는 박윤국 시장을 비롯한 간부공무원과 읍면동장 전원이 참석한 가운데 포천시 발전의 중추적 역할을 할 58개, 2조 656억원(국비 8403억, 도비 3697억, 시비 3800억, 민자 4756억원)규모의 사업에 대해 집중적으로 이루어졌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16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2021년 역점사업 추진상황 보고회에서 "포천시민 모두에게 지급하고 있는 제2차 재난기본소득과 함께 우리시의 역점 사업들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속도감 있게 추진해줄 것"을 당부했다. 사진=포천시 제공.

58개 사업에는 최근 공청회까지 마친 전철 7호선(옥정~포천) 건설사업을 비롯해 수원산 터널 개설사업, 하송우~마산간 도로 개설 사업 등이 포함되어 있다.

또한, 전철 7호선과 병행 추진되는 콤팩트 시티 역세권 개발사업과 상대적으로 낙후된 47번 국도변 개발을 위한 내촌 도시개발사업, 최근 선정된 이동면, 영북면, 영중면 지역의 도시재생사업과 함께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 기본계획 수립도 포함하고 있다.

아울러 가축 전염병에 체계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K-가축방역지원센터를 구축, 시민들에게 쾌적한 관광지를 제공하기 위한 백운계곡 친수공간 조성사업, 38선 평화공원 및 청계저수지 수변공원 조성사업 등 친환경 생태도시에 한발 더 나아가기 위해 역점사업으로 선정하여 추진상황을 공유하고 수시로 점검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